ICTK HISTORYLG U+ develops ‘quantum security chip’ for IoT terminals

LG유플러스와 아이씨티케이 홀딩스(ICTK holdings), 이와이엘(EYL), LG CNS가 개발한 IoT 단말용 양자보안칩


LG U+ has developed a quantum security chip for Internet of Things (IoT) terminals.

보안 시스템온칩(SoC) 개발 기업 ‘아이씨티케이 홀딩스(ICTK holdings)’, 정보 보안 스타트업 ‘이와이엘(EYL)’, LG CNS와 협력했다.

양자보안이란 ‘양자 난수 생성기(QRNG)’로 예측이 불가능하고 패턴이 없는 난수를 생성해 암호화 키 중복과 예측을 방지하는 기술이다.
기존 IoT 기기에 사용하던 보안 기술 ‘순수 난수 생성기(TRNG)’ 대비 암호의 무작위성이 높아 해킹 위협으로부터 안전하다.

LG유플러스 등은 QRNG를 보안칩(PUF)’에 합쳐 ‘양자보안칩(QPUF)’으로 구성했다. QRNG와 PUF가 하나의 칩 안에서 데이터를
직접 주고받는 방식이다. 외부에서 신호를 주고받던 과거와 달리 정보 탈취의 가능성이 낮아졌다.



별개 칩으로 제작되던 두 기능을 하나의 칩으로 구현, 크기를 절반으로 줄었다. 칩의 크기는 3×3mm(가로×세로)로 손톱보다 작다. 

소형 IoT 기기에 적용 가능하다. 


To read more:

https://www.etnews.com/20201227000005